어제 같은 회사 직원 한분이 운명을 달리하셔서..
오늘 문상을 다녀왔다..

그전까지 맨날 보던분을 다시 볼수 없다고 생각하니..
전혀 실감이 나지 않는다..

같은 win11 멤버로서 나한테 상당히 친근하게 대해주었던분인데..
찹찹한 마음을 금할수 없다..

정말로.. 人生無常 이로군..

'Memory of the life > 알티스토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이폰 지급  (2) 2010.04.23
DBMS 개발자  (2) 2010.04.13
알티人들의 캐리커처  (2) 2009.12.29
조직개편 2  (0) 2009.11.01
iMac is back..~!!  (0) 2009.10.28
이기는 문화.. 2등을 넘어 1등으로 간다 (알티베이스의 도전)  (6) 2009.06.03
나도 이제는 맥 유저  (2) 2009.05.03
전화번호 1111  (0) 2009.01.16
조직 개편..  (0) 2008.11.04
人生無常  (0) 2008.09.22
축구동호회 가입..~  (0) 2008.05.01

Leave a Comment


to Top